업계뉴스

한돈자조금 관리위원회의 새로운 소식과 행사일정등을 알려드립니다.

HOME정보마당업계뉴스
제목 한돈협, 양돈장 악취 저감 위한 전문 컨설턴트 채용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8.07.03 조회수 20


축산 악취저감 지원사업’ 추진, 경기·충남지역 시범사업 진행


대한한돈협회(회장 하태식)는 ‘축산 악취 저감 지원사업’을 위해 전문 컨설턴트를 2명 선정·채용했다고 3일 밝혔다. 


이번 전문 컨설턴트로 선정된 ▲김동수 컨설턴트는 농협중앙회 축산컨설팅부에서 가축분뇨 업무를 20년간 수행했으며, 2014년부터 2017년까지는 가축분뇨자원화 사업단장으로 활동해 고품질 액비 생산과 축산악취저감을 위한 사업 추진 ▲조성백 컨설턴트는 국립축산과학원에서 양돈장 악취저감을 위한 업무를 25년간 추진했으며, 현재 (유)축산냄새연구소 소장으로 재임 중인 축산환경 분야 전문가들이다.     


본 사업은 최근 축산냄새 민원이 2년간 2배 이상 대폭 증가하고, 제주도, 용인 지역이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양돈장 환경개선 지도(가축분뇨처리, 축산악취 저감 컨설팅), 정부 환경 개선사업 지정지원을 위한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된다.


올해는 시범사업으로 경기, 충남지역의 농가 30호에 대해 선정된 전문 축산환경설턴트가 축산악취 저감 개획을 수립해 농가 악취저감을 추진한다. 


하태식 회장은 “양돈농가들의 악취를 저감하기 위해 협회에서 개별농가에 직접 컨설팅을 통하여 농가의 가장 큰 어려움을 해소하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내년에는 사업을 전국적으로 확대하여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출처 : 한국농업신문 (2018.07.03) http://www.newsfarm.co.kr/news/articleView.html?idxno=26591







다음글 넥센, 8일 NC전, '한돈 데이' 이벤트
이전글 배합사료 가격인상 소식에 '뿔난' 한돈농가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