업계 정책자료

한돈의 새로운 정책이나 한돈인들이 알아두면 유용한 정보들을 알려드립니다.

HOME정보마당업계 정책자료
제목 [농림축산식품부] 정부, 주요 농식품 가격 불안에 선제적 대응키로
작성자 관리자 등록일 2017.11.06 조회수 256

(서울=연합뉴스) 정열 기자 = 농림축산식품부는 최근 주요 농식품 수급 점검회의를 열고 채소류, 축산물, 가공식품 등의 수급동향 점검과 함께 향후 수급관리 대책을 논의했다고 10일 밝혔다.


농식품부는 최근 채소류 공급이 정상을 회복하면서 대체로 평년보다 낮은 시세를 보이고 있지만, 조류인플루엔자(AI) 여파로 계란 등 일부 축산물과 라면, 치킨 등 일부 가공·외식식품 가격이 다소 높게 형성돼 있다고 설명했다.


김재수 농식품부 장관 [연합뉴스 자료사진]


농식품부는 이에 따라 배추, 무 등 생활필수 품목은 정부보유 물량의 출하조절, 할인판매 등을 통해 가격안정을 도모하는 한편 공급에 차질이 빚어진 계란, 닭고기 등의 품목은 조기 수급 안정을 위해 노력하기로 했다.


5월 현재 생산량이 평시 수요 대비 85% 수준인 계란의 경우 공급량을 최대한 확대하기 위해 수입 운송비 지원, 수입국 다변화, 국내 생산기반 조기 회복 등의 조처를 중점 추진할 방침이다.


특히 덴마크, 네덜란드, 태국 등으로부터 수입을 위해 다음달 초까지 위생절차를 조기에 완료하고, 해상운송비 50% 지원(t당 9만원), 병아리 수입 지원 기간 연장(4월→5월), 계란가공품 할당관세 적용기간 연장(6월→12월) 등도 검토할 계획이다.


현재 평시 수요 대비 91% 수준의 공급량을 보이는 닭고기는 최근 병아리 입식이 증가하면서 7월께에는 평년 수준의 회복이 예상되지만 계절적 수요 증가 등으로 수급이 불안할 경우 정부와 생산자단체의 비축물량을 확대 공급하기로 했다.


또 최근 관련 업계의 가격 인상으로 소비자 부담 증가가 우려되는 라면, 치킨 등은 정부의 역할에 한계가 있는 만큼 민관소통 및 주요 품목에 대한 가격모니터링·분석 강화 등을 추진해 합리적 가격을 유도한다는 계획이다.


김재수 농식품부 장관은 이번 회의에서 국정 과도기에 서민 생활과 밀접한 주요 농식품 수급관리에 공백이 발생하지 않도록 면밀한 수급관리를 당부했다고 농식품부는 전했다.


농식품부 관계자는 "주요 품목별 수급패턴, 기상과 관련한 작황 등을 선제적으로 파악해 대응하는 한편 품목별 주요 산지와 유통채널 등에 대한 모니터링과 이해관계자 소통을 강화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출처 : 연합뉴스 (2017.05.10) http://www.yonhapnews.co.kr/bulletin/2017/05/10/0200000000AKR20170510149300030.HTML?input=1195m






다음글 [농림축산식품부] 농식품부, 각계각층 목소리 담은 정책자료집 ‘농설’ 발간
이전글 [농림축산식품부] 농식품부 장관, 농식품 수출시장 다변화를 위해 동남아 시장에 세일즈맨으로 나선다!
목록